[STOCK] '이베이' 날개 단 이마트… 주가도 '훨훨' 오를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마트가 이베이코리아 인수로 막대해진 거래대금을 기반으로 향후 물류투자를 단행해 시너지를 낼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사진=뉴스1
이마트가 이베이코리아 인수로 막대해진 거래대금을 기반으로 향후 물류투자를 단행해 시너지를 낼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사진=뉴스1
이마트가 이베이코리아 인수로 막대해진 거래대금을 기반으로 향후 물류투자를 단행해 시너지를 낼 것이란 분석이 나왔다.

삼성증권은 25일 이마트에 대해 이베이코리아를 인수한 것과 관련해 주가에 긍정적일 것이라고 평가했다. 목표주가는 기존 20만5000원을 유지했으며 투자의견 역시 '매수'를 유지했다.

전날 이마트는 장 종료 후 공시를 통해 이베이코리아 지분 80%를 3조4400억원에 인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박은경 삼성증권 연구원은 “네이버가 부담하기로 한 20%가 이베이 본사로 치환된 것으로 이마트의 이베이코리아 인수 부담은 당초 알려진 것과 동일하다”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당초 이베이 본사에서 기대한 이베이코리아 기업가치는 거래대금 17조4000억원의 0.3배 수준인 5조원 이상으로 알려졌다”며 “하지만 이마트는 지분율 100% 기준 4조3000억원에 지배력을 확보한 셈”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이마트는 이미 자산 매각 등을 통해 2조원 가량의 현금을 확보해 놓은 상태”라며 “나머지 1조5000억원 규모의 자금은 매장 세일즈 앤 리스 백 등의 자산유동화와 금융권 차입을 통해 조달할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단기적으로는 이베이코리아의 실적 개선이 이번 인수합병(M&A)을 정당화시켜 줄 것으로 보고 있다. 장기적으로는 50조원에 이르는 이마트와 이베이코리아의 압도적인 거래대금을 기반으로 이마트가 대규모 물류투자를 단행하며 본격적인 시너지 창출과 경쟁력 향상을 이끌어 낼 것이란 분석이다.

박 연구원은 “이마트와의 협업에 따른 1자 유통 사업 강화, 그리고 네이버 로그인과 페이 도입에 따른 소비자 트래픽 개선이 기대된다”며 “이번 M&A의 시너지 효과를 회의적으로 보는 시각이 다수를 이루는 것이 사실이지만 이번 M&A가 이마트의 향후 공격적 이커머스 투자에 대한 선언과 같다는 점에서 현재 이마트와 이베이코리아 상태만을 놓고 시너지를 논하는 것은 무의미하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M&A가 이마트 주가에 긍정적일 것으로 판단해 투자의견과 목표가를 유지한다”며 “당초 우려대비 합리적인 선에서 인수가격이 결정됐고 자산 효율성 개선에 따른 밸류에이션 향상이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237.14상승 14.115:32 08/03
  • 코스닥 : 1036.11하락 1.6915:32 08/03
  • 원달러 : 1148.30하락 2.615:32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5:32 08/03
  • 금 : 73.28하락 0.6215:32 08/03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 [머니S포토] 기본주택 정책발표 차 국회 찾은 이재명 지사
  • [머니S포토] 국회 정보위 출석하는 박지원 국정원장
  • [머니S포토] 김두관 대선 예비후보 '자영업자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고용노동부·경총 '청년고용 응원 프로젝트 협약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