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철민 근황, 11차 항암치료 중 "버티다 보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철민의 근황에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김철민 페이스북
김철민의 근황에 관심이 집중된다. /사진=김철민 페이스북

개그맨 김철민이 약 한 달만에 근황을 전했다.

김철민은 지난 19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항암 11차 하는 날”이라며 “이겨내자. 버티고 버티다 보면”이라고 적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철민은 삭발한 채 병상에 누워있다. 삭발하지 않았던 자신의 무대 모습을 떠올리며 예전 자신의 모습을 회상했다.

김철민은 1994년 MBC 공채 5기 개그맨으로 데뷔했다. 2007년 MBC '개그야와 2009년 영화 '청담보살'에 출연했다. 이후 대학로 무대에서도 30여년간 활발한 공연을 이어왔다.

그는 2019년 8월 폐암 4기 판정을 받은 뒤 병원에서 항암 치료와 방사선 치료 등을 병행하며 투병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8:03 07/30
  • 금 : 73.68상승 0.86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