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서재덕 제안으로 특수학교에 운동용품 후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눔 행사에 참석한 한국전력의 서재덕(오른쪽에서 두 번째)(한국전력 제공)© 뉴스1
나눔 행사에 참석한 한국전력의 서재덕(오른쪽에서 두 번째)(한국전력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남자 프로배구 한국전력 빅스톰 배구단이 뜻깊은 나눔의 시간을 가졌다.

한국전력은 25일 "한국전력 배구단이 수원 장안구 서광학교에서 '사랑의 빅스톰, 빅스나눔' 행사를 열었다"고 밝혔다.

서광학교는 청각장애와 정신지체 장애 학생을 위한 특수학교로, 이곳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를 마친 서재덕의 제안으로 후원이 이뤄졌다.

서재덕은 "학생들의 몸과 마음이 모두 건강히 자랄 수 있도록 작은 도움이라도 주고 싶었다"며 "코트에서 멋진 플레이로 학생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고 팬분들 응원에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