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코로나 신규 확진 1만8270명 '최대치'… 98%가 델파형 변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국에서 2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만8270명으로 지난 2월5일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사진=로이터
영국에서 2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만8270명으로 지난 2월5일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사진=로이터

영국에서 2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1만8270명으로 지난 2월5일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보도했다.

영국은 이달 초부터 확진자가 늘어 나기 시작하더니 지난주 1만 명에 육박했던 신규 확진 건수가 일주일 만에 2배로 증가했다. 영국은 백신 접종 가능 인구의 83.7%가 1회 이상 주사를 맞았고 2차 접종까지 마친 비중은 61.2%에 달한다.

재유행은 인도발 델타형 변이가 지목됐다. 신규 확진자 30%의 유전자 염기서열을 분석한 결과 98%가 델타 변이로 나왔다.

높은 신규 확진 건수 대비 사망률은 낮았다. 이날 영국 신규 사망자 수는 23명으로 최근 높은 감염률에도 불구하고 사망자 수는 꾸준히 20명 안팎에 그치고 있다.

국제통계사이트 월드오미터에 따르면 인구 6800만 규모 영국의 누적 확진자 수는 471만7811명으로 세계 일곱 번째로 많고, 누적 사망자 수는 12만8089명이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3.50상승 6.1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