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메르세데스 벤츠와 '스타트업 아우토반' 협력 맞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무역협회와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엔피프틴(N15) 관계자들이 지난 29일 '스타트업 아우토반 공동추진 및 업무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와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 엔피프틴(N15) 관계자들이 지난 29일 '스타트업 아우토반 공동추진 및 업무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무역협회
한국무역협회가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와 엔피프틴(N15)과 함께 지난 29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스타트업 아우토반 공동추진 및 업무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스타트업 아우토반은 유망 스타트업 발굴 및 오픈이노베이션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해 메르세데스 벤츠의 모기업인 다임러 그룹이 2016년 설립한 글로벌 오픈이노베이션 플랫폼이다. 무역협회와 엔피프틴은 이날 업무협약을 통해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 운영에 힘을 보태기로 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이관섭 무역협회 부회장은 "스타트업 아우토반을 매개로 서로 다른 업종·분야의 대기업과 스타트업 간 실증(PoC) 협력을 지원하겠다"면서 "국내 오픈이노베이션 활성화를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에도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협약을 토대로 무역협회는 스타트업 아우토반 플랫폼에 참여할 국내외 대기업 파트너를 발굴하고 벤츠 코리아는 스타트업 기술 실증을 지원하는 한편 본사 플랫폼과의 연계를 통해 스타트업 아우토반 코리아 배출기업의 해외 진출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벤츠 코리아의 토마스클라인 대표는 "무역협회와의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 아우토반에 참가하는 기업들에게 다양한 해외 진출 노하우와 폭넓은 협업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스타트업 아우토반 파트너사와 유기적인 협력해 스타트업의 지속성장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하드웨어 특화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인 엔피프틴의 허제·류선종 공동대표는 "국내 모빌리티 오픈 이노베이션 생태계 활성화 경험 노하우를 기반으로 개별 기업 지원을 넘어서 동아시아 기반 종합 오픈이노베이션 모빌리티 생태계 구축에 힘쓰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김화평
김화평 khp0403@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김화평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5.84상승 8.2609:56 09/24
  • 코스닥 : 1041.67상승 5.4109:56 09/24
  • 원달러 : 1174.80하락 0.709:56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09:56 09/24
  • 금 : 74.11상승 0.8109:56 09/24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대장동, 종합비리세트…숨기는자가 범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대장동, 종합비리세트…숨기는자가 범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