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실·하남 등 행복주택 8667호 입주자 가린다… LH, 청약접수 실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5일부터 올해 2분기 행복주택 통합모집 청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사진=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5일부터 올해 2분기 행복주택 통합모집 청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사진=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5일부터 올해 2분기 행복주택 통합모집 청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행복주택은 사회적 도약을 위한 주거사다리로 활용될 수 있도록 대학생·청년·신혼부부 등에 공급하는 임대주택이다. 유형별 입주자격, 소득 및 자산기준을 충족하면 입주 가능하다.

청약 신청은 5일부터 14일까지 LH청약센터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에서 가능하다. 인터넷 취약계층을 위해 현장접수도 제한적으로 운영된다. 당첨자 발표는 10~11월 예정이다.

자료=한국토지주택공사
자료=한국토지주택공사
이번에 공급하는 주택은 전국 25개 지구에서 총 8667가구다. 지역별로 보면 서울잠실(40가구) 등 수도권 12곳 4297가구, 대구도남A-1(562가구) 등 지방 13곳 4370가구다.

이번 모집에서는 신혼희망타운 행복주택이 8개 지구에서 공급된다. 하남감일 A-7(170가구), 의정부 고산S6(293가구), 세종행복42M3(199가구) 등이다.

산업단지 근로자 및 중소기업 근로자 등을 위한 일자리연계형 행복주택도 전국 6개 지구에서 공급된다. 평택고덕A-6(1600가구), 부천상동(630가구), 아산탕정2-A14(1139가구) 등이다.

LH는 이번 입주자 모집부터 초기 계약금 마련이 어려운 청년 등에 대한 주거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계약금을 기존 임대보증금의 10%에서 5%로 낮췄다.

입주대상인 대학생·청년·신혼부부 등은 유형별 입주자격, 소득 및 자산기준을 충족할 경우 행복주택에 입주할 수 있다. 청약 전 LH청약센터 또는 마이홈포털 '행복주택 자가진단' 메뉴에서 소득·자산 등을 기준으로 입주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LH 관계자는 "신혼부부·산업단지근로자·중소기업근로자 등에게 맞춤형으로 공급되는 저렴한 임대료의 행복주택을 활용해 주거비 부담을 줄일 수 있기를 바란다"며 "계약금 인하를 포함한 다각적인 주거지원 역시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4.45상승 19.511:32 07/27
  • 코스닥 : 1050.13상승 2.511:32 07/27
  • 원달러 : 1150.90하락 4.111:32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1:32 07/27
  • 금 : 71.59하락 0.6611:32 07/27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조세, 효율적이고 합리적으로 활용에 노력하겠다"
  • [머니S포토] 청년당원 만난 최재형 "이념 치우친 정책수립…청년 일자리 문제"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