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조 중고거래 시장 잡아라… 현대오일뱅크, 중고마켓 플랫폼 '블루마켓'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오일뱅크가 전국 352개의 직영 주유소를 이용해 안전하게 중고물품을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 '블루마켓'을 선보인다. /사진=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가 전국 352개의 직영 주유소를 이용해 안전하게 중고물품을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 '블루마켓'을 선보인다. /사진=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가 보너스카드 앱 ‘블루’ 내 중고마켓 플랫폼 ‘블루마켓’을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블루마켓은 보너스카드 회원이라면 별도의 인증이나 절차없이 전국 352개의 직영 주유소를 이용해 안전하게 중고물품을 거래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다.  

오일뱅크는 블루마켓 출시를 맞아 중고물품을 많이 등록하거나 거래하는 회원들에게 경품을 제공하는 “에코왕 챌린지”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현대오일뱅크 ‘블루마켓’이 내세운 경쟁력은 ‘안전’과 ‘접근성’이다. 사통팔달 요지에 위치한 주유소는 거래 장소를 정하기 쉽고 사업장 내 CCTV 나 관리자가 있어 마음 놓고 거래할 수 있다는 특징이 있다.  

특히 주차공간 등이 있어 차량을 이용한 대형 물품의 직거래도 훨씬 편리하다. 이용자들은 인적이 드문 곳이나 심야에는 거래가 꺼려지고 꼼꼼히 물건을 살펴보기 어려웠는데 이를 한번에 해결할 수 있게 됐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업계에 따르면 최근 중고거래 시장은 약 20조원 이상으로 무서운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현대오일뱅크는 ‘블루마켓’ 이용 장소를 자영 주유소로 확대해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다. 보너스포인트와 연계해 결제 및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등 다양한 시도도 검토할 방침이다.

권태형 현대오일뱅크 마케팅팀 팀장은 “전 세계적 경영화두인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은 비단 기업문화에만 있지 않다. 오일뱅크를 이용하시는 고객들도 자원의 재사용과 정보교류로 서로 돕고 응원하는 문화가 지역사회에 퍼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