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38%… 민주당 29.6%, 국민의힘 37.7%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지난주보다 소폭 하락해 38%를 기록했다. 사진은 문 대통령이 지난달 25일 청와대에서 한·중·미통합체제(SICA) 정상회의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이 지난주보다 소폭 하락해 38%를 기록했다. 사진은 문 대통령이 지난달 25일 청와대에서 한·중·미통합체제(SICA) 정상회의에서 발언하는 모습. /사진=뉴스1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지난주보다 1.6%포인트 감소해 38%를 기록했다.

5일 여론조사 전문업체 리얼미터에 따르면 YTN의뢰로 지난 6월28일~7월2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518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조사 결과 문 대통령에 대한 국정수행 평가는 긍정 38.0%, 부정 58.1%를 기록했다. 긍정 평가는 지난주 대비 1.6%포인트 떨어지고 부정평가는 1.5%포인트 올랐다.

연령대별로 지지율을 살펴보면 ▲30대(5.2%포인트↓, 45.1%→ 39.9%) ▲20대(3.7%포인트↓, 38.1%→ 34.4%) ▲60대(2.3%포인트↓, 28.6%→ 26.3%) ▲50대(1.2%포인트↓, 40.4%→ 39.2%)에서 긍정 평가가 떨어졌다. 반면 ▲40대(2.8%포인트↑, 52.6%→ 55.4%)는 올랐다.

권역별로는 광주·전라(7.7%포인트↓, 64.0%→ 56.3%), 서울(2.1%포인트↓, 41.0%→ 38.9%), 대구·경북(1.5%포인트↓, 23.3%→ 21.8%)에서 지지율이 하락했다. 대전·세종·충청(2.2%포인트↑, 37.7%→ 39.9%)은 지지율이 올랐다.

이념 성향별로는 진보층(3.1%포인트↓, 68.2%→ 65.1%), 중도층(1.3%포인트↓, 34.7%→ 33.4%)에서 긍정평가 응답 비율이 하락했고 보수층(1.5%포인트↑, 18.9%→ 20.4%)에서는 올랐다.

정당 지지도를 살펴보면 민주당은 지난주 대비 0.1%포인트 하락한 29.6%를 기록했다. 민주당은 광주·전라(3.9%포인트↓, 43.7%), 대구·경북(3.1%포인트↓, 15.3%)에서 지지율이 떨어지고 대전·세종·충청(6.9%포인트↑, 33.8%), 서울(1.9%포인트↑, 30.7%)에서는 상승했다.

국민의힘은은 37.7%를 기록하며 1위를 유지했지만 지난주 대비 0.3%포인트 감소했다. 권역별로는 서울(4.5%포인트↓, 37.0%), 대전·세종·충청(3.6%포인트↓, 35.8%), 부산·울산·경남(3.1%포인트↓, 42.3%)에서 하락했다. 반면 인천·경기(3.1%포인트↑, 36.1%), 광주·전라(3.1%포인트↑, 20.9%)에서는 지지율이 올랐다.

이번 조사는 무선(90%)·유선(10%) 자동응답 혼용 방식으로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0%포인트이며 응답률은 5.2%다. 자세한 여론조사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