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영길, 윤석열 저격 “키워준 대통령에 대한 인간적인 예의 갖춰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언행을 비판했다. 사진은 송 대표가 5일 서울 오전 관훈클럽 토론회에 참석한 모습. /사진=뉴스1(국회사진취재단)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언행을 비판했다. 사진은 송 대표가 5일 서울 오전 관훈클럽 토론회에 참석한 모습. /사진=뉴스1(국회사진취재단)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윤석열 전 검찰총장을 향해 "스스로 몸담은 정부를 욕하는 것은 좋지 않다"며 "자기를 키워준 대통령에게 인간적인 예의나 유감은 필요한 것 아닌가"라고 비판했다.

송 대표는 5일 오전 서울 세종대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클럽 초청 토론회에서 "윤 전 총장에 대한 지지는 본인에 대한 지지도 있지만 반사적 지지라고 보는 게 전문가들의 평가"라고 짚었다.

이어 "김종인 위원장의 말처럼 평생 검사만 하던 사람이 국가를 이끄는 것은 동서고금의 예가 없다"며 "홍준표 의원의 지적처럼 국가 전체의 경제, 외교, 문화, 정치 중에 대통령의 검사 업무는 1%"라고 설명했다.

송 대표는 "윤 전 총장의 지지율이 높은 것은 민주당을 향한 반감"이라며 "따라서 민주당이 국민의 분노를 식히고 반성해야 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송 대표는 "윤 전 총장이 자기 부정이라고 한 이유는 그가 공정을 내세웠지만 누구보다 반공정으로 올라선 사람"이라며 "5기나 뛰어넘어서 서울중앙지검장과 검찰총장이 됐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렇다면 대통령에 출마한다면 이렇게 자기를 키워준 대통령에게 인간적인 예의나 유감은 필요한 건 아닌가"라며 "자기가 몸담은 정부를 욕하는 것은 좋지 않다"고 비판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5:30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5:30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5:30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5:30 07/28
  • 금 : 73.02상승 1.4315:30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