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인니 공무원 대상 '환경도시 조성정책' 온라인 연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주욱 수원시국제교류센터장(오른쪽 2번째)과 센터 관계자, 인도네시아 공무원 25명이 온라인 수료식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 사진제공=수원시
이주욱 수원시국제교류센터장(오른쪽 2번째)과 센터 관계자, 인도네시아 공무원 25명이 온라인 수료식 후 기념 촬영하고 있다. / 사진제공=수원시
수원시가 인도네시아 공무원을 대상으로 진행한 ‘수원시 환경도시 조성 정책 비대면 연수’가 마무리됐다. 

수원시와 수원시국제교류센터는 지난 6월 23일부터 7월 2일까지 수원시의 국제자매우호도시인 반둥시 공무원, 중앙정부 공무원, 주 정부 관계자 등 25명을 대상으로 화상회의 프로그램·온라인 교육플랫폼을 활용해 온라인 연수를 진행했다. 

수원시 환경 분야 전문가가 수원컨벤션센터 화상회의실에서 수원시 환경 관련 정책을 소개하고, 온라인 세미나를 진행했다. 

강사들은 ▲수원시 폐기물 관리 정책, 분리수거·생활폐기물 처리 과정 ▲태양광발전 사업 등 수원시민 주도의 재생에너지 발전 사업 사례 ▲빗물을 활용한 물 순환도시 조성사업 ▲수원시의 주요 환경교육 모델, 성과 ▲수원시 상수도 현황, 하수 관리 정책·처리 기술, 시설 등을 설명했다. 

연수 참여자들은 교육 내용을 바탕으로 인도네시아에서 실행할 수 있는 환경정책을 수립하고, 프로젝트·캠페인 등을 기획해보는 ‘액션플랜(실행계획 수립) 워크숍’을 진행했다.

연수생들은 쓰레기·오수로 인한 하천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학교·기업·시민단체 등을 대상으로 환경 교육을 강화하고, 하천 인근 산업체를 조사해 지속해서 관리·감독하는 등 시민사회와 거버넌스를 강화하는 실행계획을 수립했다. 

인도네시아 중앙정부와 지방정부가 함께 상수도 개선 관련 정책?지침을 마련하는 등 제도를 강화하는 실행계획도 수립했다. 

연수 참여자들은 “우수한 사례를 배울 수 있었던 의미있는 연수였다”고 입을 모았다. 

반둥시청에서 일하는 크리스틴 렛추(Christine Mugia Restu)씨는 “환경에 대한 반둥시민들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며 “수원시의 우수 사례를 배우며 시민들의 환경 보호 의식을 높일 수 있는 제도를 고민했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 내무부에서 일하는 압둘 아지즈(Abdul Aziz)씨는 “한국의 환경정책, 수원시가 시행하는 훌륭한 환경 정책을 배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수원시국제교류센터 관계자는 “앞으로 지속해서 연수 참여자들의 활동을 모니터링하며 관계기관과 시민단체가 연수생들과 교류하도록 중계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며 “또 연수생 온라인 워크숍을 진행해 액션플랜을 현지에서 적용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온라인 연수는 지난해 수원시국제교류센터와 수원시가 함께 제안한 ‘시민환경교육 및 폐기물·수자원 관리 기술 전수를 통한 환경도시 조성 연수사업’이 2021년 한국국제협력단(KOICA) 정부 부처 제안 글로벌 연수사업으로 선정되면서 진행됐다. 

2022~2023년에는 수원시 자매우호도시인 베트남 하이즈엉성, 캄보디아 시엠립주 공무원을 대상으로 하는 연수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수원=김동우
수원=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0.14상승 7.110:08 08/03
  • 코스닥 : 1039.39상승 1.5910:08 08/03
  • 원달러 : 1152.00상승 1.110:08 08/03
  • 두바이유 : 72.89하락 2.5210:08 08/03
  • 금 : 73.28하락 0.6210:08 08/03
  • [머니S포토] 이낙연 '한교총 방문'
  • [머니S포토] 野 김기현 "文 대통령 대북 굴종태도에 김여정 상황처럼 군다"
  • [머니S포토] 與 원내대책회의 입장하는 박완주 정책위의장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이낙연 '한교총 방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