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결승간거 아닌데?'… 英정부, 유로 결승전 당일 술집 영업시간 늘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7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영국 의회가 유로2020 결승전에 술집 영업시간을 45분 연장하는 법안을 통과시켰고 존슨 총리가 이를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4월20일 존슨 총리가 영국 울버햄튼 지방 선거 유세 도중 지역 술집을 방문한 모습. /사진=로이터
7일(이하 한국시각)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영국 의회가 유로2020 결승전에 술집 영업시간을 45분 연장하는 법안을 통과시켰고 존슨 총리가 이를 승인했다고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4월20일 존슨 총리가 영국 울버햄튼 지방 선거 유세 도중 지역 술집을 방문한 모습. /사진=로이터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가 유로2020 결승전이 열리는 오는 11일(이하 현지시각) 자국 내 술집 영업 시간을 밤 11시15분까지 허용하기로 결정했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7일(이하 한국시각) 보도를 통해 "영국 의회가 유로2020 결승전에 술집 영업시간을 45분 연장하는 법안을 통과시켰고 존슨 총리가 이를 승인했다"고 전했다. 영국에서 술집 영업시간은 현재 밤 10시30분까지 허용되고 있다. 하지만 잉글랜드가 이번 대회 준결승에 진출하면서 연장 가능성이 제기됐다. 이에 영국 하원은 긴급 개정안을 냈고 내각이 통과시키면서 결승전 당일에 한해 영업시간을 밤 11시15분까지 45분 늘리기로 결정했다. 

하원은 이날 오후 8시부터 경기가 시작되기 때문에 연장전과 승부차기 시간까지 고려해 연장 영업시간을 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잉글랜드는 아직 4강전을 치르지 않은 상태다. 따라서 잉글랜드가 준결승에서 덴마크에 패해 결승에 오르지 못하더라도 연장 영업 시간은 예정대로 진행된다.

사상 첫 유로 우승을 노리는 잉글랜드는 오는 8일 영국 런던 웸블리스타디움에서 덴마크와 4강전을 치른다. 잉글랜드가 이 경기에서 승리할 경우 오는 12일 같은 장소에서 이탈리아와 유로2020 우승을 놓고 한판 대결을 펼친다.
 

변준수
변준수 byunjs@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변준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