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퍼미션 투 댄스' 공개… 빌보드 차트 줄세우기 가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방탄소년단이 ''퍼미션 투 댄스'로 돌아온다. /사진=빅히트 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퍼미션 투 댄스'로 돌아온다. /사진=빅히트 뮤직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신곡 '퍼미션 투 댄스(Permission to Dance)'로 전 세계 팬들을 하나로 묶는다. 9일 방탄소년단은 오후 1시(이하 한국시간) 싱글 CD '버터(Butter)'를 전 세계 동시에 공개한다 .이 음반에는 빌보드 '핫 100'(7월 10일 자) 6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뜨거운 인기를 이어 가는 'Butter'와 댄스 팝 기반의 신규 트랙 'Permission to Dance', 그리고 두 곡의 인스트루멘털(Instrumental) 버전이 각각 실린다.

'퍼미션 투 댄스'는 피아노 연주와 스트링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이다. 세계적인 뮤지션 에드 시런(Ed Sheeran)과 영국 출신 프로듀서 스티브 맥(Steve Mac) 등이 곡 작업에 참여했다. 방탄소년단과 에드 시런의 협업은 2019년 발매된 'MAP OF THE SOUL : PERSONA'의 수록곡 'Make It Right' 이후 이번이 2번째다.

'퍼미션 투 댄스' 속 가사는 '춤은 마음 가는 대로, 허락 없이 마음껏 춰도 된다'라는 내용이다. "We don't need permission to dance(우리가 춤추는 데 허락은 필요 없어)" 등의 노랫말을 통해 방탄소년단은 고단한 하루를 보낸 모두에게 힘을 북돋운다.

방탄소년단은 신곡 발매 8시간 뒤인 밤 9시 네이버 나우(NAVER NOW)를 통해 공개되는 스페셜 토크쇼에 출연한다. 

이번 콘텐츠를 통해 신곡 'Permission to Dance' 무대를 최초로 공개한다. 아울러 이날 밤 9시30분 하이브 레이블즈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서는 또 하나의 무대 영상도 선보일 계획이다. 방탄소년단이 '심장 속 리듬을 움직여 줄 곡'이라고 예고한 'PTD'에 맞춰 어떤 라이브와 퍼포먼스를 선보일지 전 세계 음악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9.29상승 46.9518:03 05/20
  • 코스닥 : 879.88상승 16.0818:03 05/20
  • 원달러 : 1268.10하락 9.618:03 05/20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0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0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한덕수 표결 앞두고 열린 민주당 의원총회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