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스트라이커, 인공관절 수술로봇 '마코' 광주 세계로병원에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스트라이커는 인공관절 수술 로봇 ‘마코 스마트로보틱스’를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세계로병원에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사진=한국스트라이커
한국스트라이커는 인공관절 수술 로봇 ‘마코 스마트로보틱스’를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세계로병원에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사진=한국스트라이커
한국스트라이커는 인공관절 수술 로봇 ‘마코 스마트로보틱스’를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세계로병원에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컴퓨터 프로그램과 로봇 팔로 구성된 마코 로봇은 의사의 전문성과 로봇의 정확성이 결합된 최첨단 인공관절 수술용 로봇 팔 보조 장비 시스템(Robotic-Arm Assisted System)이다. 로봇의 컴퓨터 프로그램으로 환자 무릎을 3D 입체 영상으로 구성하고 수술 부위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어 수술 오차를 줄일 수 있다. 전문의의 판단과 정밀한 로봇 시스템이 상호작용해 최적의 수술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전문의가 로봇의 팔을 잡고 수술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수술 중 발생할 수 있는 변수에도 유연한 대처가 가능하다.

광주·전남지역 병원 중 최초로 마코 로봇을 도입하는 세계로병원은 광주지역 최초의 정형외과 전문병원인 동아병원이 그 전신이다. 6년 연속 광주지역 최초로 무릎 인공관절 수술 1000례 이상을 달성한 바 있다.

한편 마코 로봇은 국내에 2018년 처음 도입된 이후 현재 서울대병원, 세란병원, 단디병원, 힘찬병원, 부산센트럴병원, 부민병원, 양주한국병원, 좋은삼선병원 등 총 14개 병원에 도입됐다. 전 세계적으로 29개국에서 1000대 이상의 마코 로봇이 운영되고 있다. 약 45 만건 이상의 임상 사례를 보유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16.09하락 26.5611:51 07/30
  • 코스닥 : 1035.12하락 9.0111:51 07/30
  • 원달러 : 1145.80하락 0.711:51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1:51 07/30
  • 금 : 73.68상승 0.8611:51 07/30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송영길 "김경수·오거돈 공석 송구…메가시티 중단없다"
  • [머니S포토] 교육부·방역전문가 자문회의, 인사 나누는 '유은혜'
  • [머니S포토] 중대본 회의 입장하는 김부겸 총리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