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방울, 에어로케이 인수설 부인… "이스타 외에 관심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쌍방울 본사 사진. /사진제공=뉴시스(쌍방울)
쌍방울 본사 사진. /사진제공=뉴시스(쌍방울)
쌍방울 그룹이 에어로케이 항공 인수설에 "사실 무근"이라며 전면 부인했다.

쌍방울 관계자는 21일 "그릅사 입장에서는 이스타항공 관련 법원의 최종 판결이 나오기 전까지는 다른 곳에 관심을 두지 않는다는 입장이다"라며 "에어로케이 항공 측과 만난 사실은 맞지만 저희 쪽에서 먼저 만남을 주도한 게 아니라 저가 항공사 단체들에서 먼저 만남을 요청해 만났고 다른 항공사 인수에는 관심은 없다"고 말했다. 

에어로케이는 2019년 3월 국토교통부에 신규 항공면허를 발급 받아 올해 4월 정식 운항을 시작한 신생 항공사다. 최대 주주는 전문 투자기업 에이티넘파트너스이다. 현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국내선만 운영하고 있다.
 

한영선
한영선 youngsu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머니S 유통 담당 한영선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