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3일만에 1만2000대 팔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 사진=파세코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 사진=파세코
파세코는 지난 16~18일 3일 동안 창문형 에어컨을 1만2000대를 판매했다고 21일 밝혔다. 단순 계산하면 21초에 1대씩 판매한 셈으로 이 기간 동안 거둬들인 매출만 91억원에 달한다.

최근 이어진 무더위에 지친 소비자들이 창문형 에어컨으로 눈을 돌리면서 자연스레 창문형 에어컨 전문 기업 파세코에 주목한 것으로 풀이된다.

여기에 방학을 맞은 아이들이 코로나19로 집에 있는 시간이 많아진 것도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의 수요를 부추겼다는 분석이다.

파세코는 폭발적인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생산 라인을 풀 가동하며 일 생산량을 1500대에서 2000대 수준으로 약 30% 이상 확대했다.

지난해 이미 공장 증설 작업을 통해 전년 대비 50%까지 일일 생산 물량을 늘린 가운데 주문량을 맞추기 위해 생산량을 다시 한번 끌어 올린 것이다.

김상우 파세코 B2C사업부 상무는 “창문형 에어컨 시장 경쟁이 과열된 상황에서도 소비자들의 신뢰에 힘입어 주문량이 몰려 다음주면 지난해 판매량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며 “소비자들에게 제품을 하루빨리 제공해 드리기 위해 제품 생산에 총력을 기울일 방침”이라고 전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10상승 1.2318:03 07/30
  • 금 : 73.68상승 0.86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