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안 부엌서 화상?"… 생후 22개월 아기, 맨발로 걷다 발바닥 벗겨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국에서 지난 21일(현지시각) 한 아기가 부엌 바닥을 걷다가 화상을 입었다. /사진=더선
영국에서 지난 21일(현지시각) 한 아기가 부엌 바닥을 걷다가 화상을 입었다. /사진=더선
영국에서 생후 22개월 된 아기가 폭염으로 뜨거워진 부엌 바닥을 걷다가 화상을 입었다.

지난 21일(이하 현지시각) 현지 매체 더선은 간호사 나타샤 트레베탄의 페이스북 글을 소개했다. 트레베반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경각심을 일깨우기 위해 지난 18일에 우리 불쌍한 어린 아들이 겪은 끔찍한 일을 공유한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는 빨갛게 화상을 입은 아들의 발바닥을 볼 수 있다 . 

트레베탄은 아들이 무더위로 온도가 크게 올라간 부엌 바닥에 서 있다가 화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아이는 발견 즉시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그는 "부엌 바닥 때문에 이런 일이 벌어지리라고는 생각조차 할 수 없었다"고 언급했다. 이어 "생후 22개월 된 아들은 뜨거운 바닥을 벗어날 만 한 반사신경이 없었다"며 "내가 들어올릴 때까지 그곳에 서서 비명만 질렀다"고 설명했다.

영국은 최근 30도 이상의 찜통 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더선은 "기온이 31도를 넘어설 경우 포장도로의 온도는 62도까지 상승할 수 있다"고 경고하며 "부모들은 맨발인 상태로 밖에서 노는 자녀들을 주의깊게 살펴야 한다"고 당부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그 날의 소식을 열심히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