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단협 매듭' 현대중공업 노사 "조선산업 재도약에 힘 모으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9·2020년 임단협을 타결한 현대중공업 노사가 장기 침체를 겪은 조선업 성장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사진=현대중공업
2019·2020년 임단협을 타결한 현대중공업 노사가 장기 침체를 겪은 조선업 성장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사진=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 노사는 22일 울산 본사에서 '조선산업 발전을 위한 노사 선언' 선포식을 열었다.

행사에는 한영석 사장과 조경근 노조지부장, 김호규 전국금속노동조합 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선언은 장기 침체를 겪은 조선업이 최근 수주 회복세를 보이는 상황에서 기회를 살리기 위해 노사가 신뢰와 협력으로 힘을 모으자는 취지를 담았다.

선언에서 회사는 고용안정과 근로조건 유지·향상에 노력하고 노조는 회사 경영 정상화와 성실 근로 분위기 조성을 위해 힘쓰기로 했다. 노사는 조선산업의 지속 가능한 미래 발전과 노동자 고용안정, 양질의 일자리 확보를 위한 산업·업종별 협의체를 구성하기로 했다.

노사는 이번 선언이 기존 갈등을 청산하고 새로운 관계를 세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현대중공업 노사는 2019년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위한 물적분할(법인분할)을 놓고 마찰했고 이 영향으로 임단협이 2년 2개월 만에 마무리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2019·2020년 임단협 조인식도 진행됐다. 노사는 지난 2019년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위한 물적분할을 놓고 갈등을 겪다 이달 16일 2019·2020년 2년치 임단협을 타결한 바 있다.
 

권가림
권가림 hidde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산업1팀 권가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8:03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8:03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8:03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8:03 08/05
  • 금 : 71.37하락 0.5118:03 08/05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이재명 열린캠프, 성희롱·성폭력 예방 교육'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