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빠 친구에게 성폭행, 잊으려 마약"… 여배우 폭로 '충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화 '아메리칸 뷰티'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 미나 수바리가 오빠의 친구로부터 반복적인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사진=로이터
영화 '아메리칸 뷰티'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 미나 수바리가 오빠의 친구로부터 반복적인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사진=로이터

미국 영화 '아메리칸 뷰티'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 미나 수바리가 오빠 친구로부터 반복적인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미나 수바리(42)는 21일(현지시각) 연예매체 '피플'과의 인터뷰에서 "12~20세에 오빠 친구에게 반복적으로 성폭행을 당했다"고 고백했다. 

그는 "그날(성폭행 당한 날) 내 일부는 죽었다"며 가해자를 두고 "그는 나를 이용했고 나를 가지고 놀다가 나를 버렸다. 그는 나를 창녀라고 불렀다"고 회상했다. 

그는 이때의 상처로 건강한 이성관계를 맺지 못했다며 "난 성관계에 있어 결코 건강한 표현을 할 수 없었다.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고 말했다. 

미나 수바리는 고통을 잊기 위해 마약을 복용했다. 그는 "나는 그저 먹고 살기 위해 어떤 형태의 약이든 찾았다. 난 그냥 살아남으려고 했을 뿐이다"고 설명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30%
  • 7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