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 데서 혼자 넘어졌는데 저한테 치료비 2000만원 달라네요"[영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2일 한문철TV에는 비접촉사고인데도 2000만원이 넘는 치료비를 물어줬다며 억울하다는 사연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자전거를 타던 할머니가 황색 신호에 넘어오던 차량을 보고 비틀거리다 넘어진 모습. /영상=유튜브 캡처
지난 22일 한문철TV에는 비접촉사고인데도 2000만원이 넘는 치료비를 물어줬다며 억울하다는 사연이 담긴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자전거를 타던 할머니가 황색 신호에 넘어오던 차량을 보고 비틀거리다 넘어진 모습. /영상=유튜브 캡처
자전거를 타던 할머니가 황색 신호등에 넘어오던 차량을 보고 넘어졌다. 차량 운전자는 치료비로 약 2200만원을 물어줬다며 억울하다고 전했다.

지난 22일 유튜브 '한문철 TV'에 '혼자 넘어진 자전거 할머니 황색등이라서 블박차가 가해자인가요'라는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은 지난 3월22일 경상남도 밀양시 한도로에서 찍혔다.

차량 운전자는 제한속도 30㎞/h 도로에서 교차로 진입 직전 42㎞/h 속도로 직진을 했다. 신호가 황색등으로 바뀌었으나 그는 그대로 직진했다.

교차로에 진입하려던 순간 자전거를 타던 할머니가 해당 차량을 보더니 비틀거리다 넘어졌다. 할머니는 차량과 부딪히지는 않았다. 사고 이후 할머니는 대퇴골경부 골절로 12주 진단을 받았다.

운전자는 "저로 인해 자전거가 넘어졌다는 사실도 납득하기 어려운데 그런데도 현장 구호 조치 다 했다. 치료비로 2247만9000원을 배상했다"며 "자전거 쪽에서는 형사 처분받게 만들겠다는 등 과도한 합의금을 요구할 듯한 제스처를 보인다. 검찰에 진정서도 넣은 거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다수 누리꾼은 운전자가 억울할 것 같다며 어떤 결과가 나올지 두고 보자고 반응했다.
 

빈재욱
빈재욱 binjaewook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빈재욱입니다. 어제 쓴 기사보다 좋은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18:01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18:01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18:01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8:01 09/23
  • 금 : 73.30상승 0.418:01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