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KPS, 30㎿ 규모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소 건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전KPS는 한국남부발전, 네오마루, 신한자산운용, 아이티에너지 등 4개사와 업무협약을 맺고 2023년 11월 완공을 목표로 30㎿ 규모 연료전지 발전소를 나주혁신산업단지 내에 건립한다고 23일 밝혔다.
한전KPS는 한국남부발전, 네오마루, 신한자산운용, 아이티에너지 등 4개사와 업무협약을 맺고 2023년 11월 완공을 목표로 30㎿ 규모 연료전지 발전소를 나주혁신산업단지 내에 건립한다고 23일 밝혔다.
발전·송전설비 정비 전문회사인 한전KPS가 친환경 연료전지 발전사업에 본격 진출한다.

한전KPS는 한국남부발전, 네오마루, 신한자산운용, 아이티에너지 등 4개사와 업무협약을 맺고 2023년 11월 완공을 목표로 30㎿ 규모 연료전지 발전소를 나주혁신산업단지 내에 건립한다고 23일 밝혔다.

한전KPS는 EPC(설계·구매·건설) 대표사로서 역할을 수행하고, 남부발전은 신재생에너지공급인증서(REC) 구매 및 발전소 운영, 네오마루는 사업개발 및 EPC 참여, 신한자산운용은 자금조달, 아이티에너지는 특수목적법인으로 사업개발 주관 역할을 각각 수행한다.

특히 새롭게 건립하는 발전소는 전력 생산과 함께 연료전지에서 나오는 폐열을 활용해 산업단지 내 입주기업과 인근 농업단지에 열을 공급하는 융복합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한전KPS는 에너지공기업으로서 이번 사업을 통해 ▲정부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 부응 ▲수소산업 육성 ▲산업단지 및 농가 에너지자립 기여 ▲지역경제 활성화 등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홍연 한전KPS 사장은 "연료전지 발전소는 친환경과 신재생을 대표하는 그린에너지 분야의 신사업으로 탄소중립시대에 중요한 에너지원으로 각광받고 있다"며 "전력산업의 ESG(환경·사회적책임·지배구조) 경영정책에 발맞춰 발전설비 환경오염물질 배출 최소화, 고품질 발전소 건설을 통한 클린 발전소 구현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나주=홍기철
나주=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