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일왕, 개회선언서 '축하' 대신 '기념' 표현…코로나 국면 의식한 듯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루히토 일왕(가운데)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왼쪽에서 두번째)이 23일 오후 일본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하고 있다. 2021.7.23/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나루히토 일왕(가운데)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왼쪽에서 두번째)이 23일 오후 일본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하고 있다. 2021.7.23/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도쿄=뉴스1) 나연준 기자 = 나루히토 일왕이 23일 열린 20202 도쿄 올림픽 개막식에서 '축하'라는 표현 대신 '기념'이라는 단어를 사용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속에 대회가 열린 것에 대한 부담을 느낀 것으로 해석된다.

'감동으로 하나 되다'를 슬로건으로 내건 도쿄 올림픽 개막식이 23일 오후 도쿄 국립경기장에서 펼쳐졌다.

8시부터 시작된 개막식은 선수단 입장과 각종 공연 등 4시간여에 걸쳐 진행됐다.

개막식 말미 하시모토 세이코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장의 환영사와 토마스 바흐 IOC(국제올림픽위원회) 위원장의 개회사에 이어 나루히토 일왕이 개회선언을 했다.

나루히토 일왕은 "나는 이곳에서 제32회 근대 올림피아드를 기념하는, 도쿄 대회의 개회를 선언한다"고 말했다.

나루히토 일왕이 '축하' 대신 '기념'이라는 표현을 사용한 것은 코로나19 확산 속에서 상당수 일본 국민이 올림픽 개최에 대한 우려를 보내고 있는 만큼 이를 의식했기 떄문으로 보인다.

1964년 도쿄 올림픽 당시 히로히토 일왕은 개회선언에서 '축하'라는 표현을 사용한 바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