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글로벌 푸드 햄버거 파헤치기…요즘 '군대리아' 맛에 감탄(종합)

'백종원의 국민음식' 23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JTBC '백종원의 국민음식' 캡처 © 뉴스1
JTBC '백종원의 국민음식'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백종원의 국민음식' 백종원이 글로벌 푸드 햄버거를 파헤쳤다.

23일 오후 방송된 JTBC 시사교양 프로그램 '백종원의 국민음식-글로벌 푸드 편'에서 요리연구가 백종원은 슈퍼주니어의 규현과 함께 세 번째 국민음식인 햄버거를 만났다.

백종원은 우리나라에 햄버거가 들어온 시기를 언급했다. 과거 미군부대가 생기면서부터 미국문화와 함께 햄버거가 들어왔다고 전했다. 그는 "유명 프랜차이즈 매장부터 들어오기 시작했다고 아는데 대부분은 미군부대와 관련해서 들어온 것"이라고 밝혔다.

백종원은 이어 "미군부대 근처에 있던 사람들이 만들어낸 거다. 다른 지역 미군부대에서는 부대찌개 집에서 햄버거도 판다. 그러니까 미군부대랑 햄버거가 연관이 있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렇게 전국 곳곳에 개성 있는 햄버거 가게들이 생겼다고. 이후 대중 앞에는 다양한 스타일의 햄버거 가게들이 속속 등장했다. 70년대 당시만 해도 낯선 음식이었던 햄버거. 하지만 1970년 고속도로 개통과 더불어 자동차의 시대가 열리자, 햄버거가 휴게소 인기 메뉴로 떠올랐다.

백종원은 "햄버거가 어떻게 시작됐는지는 여러가지 '썰'이 있다"라며 "빵을 손잡이처럼 잡다가 생겼다는 얘기, 박람회에서 미트볼을 넣기 위해 만들어졌다는 얘기 등이 있다"라고 전했다.

햄버거는 큰 사랑을 받으면서 프랜차이즈로 더욱 빠르게 확장됐고, 수많은 햄버거 브랜드들이 탄생했다고 전해졌다. 백종원은 "미국에서 소고기 소비가 가장 많은 게 스테이크일 거라 생각했는데 아니더라. 햄버거다. 햄버거는 정말 블랙홀처럼 어마어마한 소고기를 빨아들인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처음에는 편리성 때문에 햄버거를 먹었는데 새로운 문화와 동경, 설렘 이런 게 복합적으로 작용해서 이제는 햄버거가 우리에게 깊숙하게 들어왔다. 새로운 문화를 개척한 개척 정신 같다"라고 해 눈길을 모았다.

이날 백종원은 요즘 '군대리아'를 맛보고 감탄하기도 했다. 그는 30년만에 군대 햄버거를 맛보고 "이거 양식인데? 말도 안된다"라더니 함께 있던 말년 병장을 향해 "제대하기 싫겠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군대리아는 딸기잼을 발라 먹는 게 포인트라고. 백종원은 자신이 군대에 있을 때도 그랬다며 "쌀빵에 딸기잼은 지금과 동일했다"라고 말했다. 차이점도 언급했다. 당시에는 패티 대신 분홍 소시지가 나왔다는 것.

백종원은 분홍 소시지를 넣은 옛날식 군대리아를 맛봤다. "난 추억이 생각나지만, 입에 맞을 지 모르겠다. 그래도 우린 이거 나오는 날 좋아했다"라더니 한 입 먹자마자 인상을 찌푸렸다. 그는 "옛날에는 이게 왜 맛있었지? 요즘은 먹으라고 하면 안 먹겠지?"라며 놀라워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