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가디슈' 김윤석·조인성·허준호·구교환이 이뤄낸 앙상블 [N초점]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모가디슈' 스틸컷 © 뉴스1
'모가디슈' 스틸컷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배우 김윤석, 조인성, 허준호, 구교환이 각각 남한과 북한 대사관 직원들로 분해 연기 앙상블을 완성했다. 이들은 때로는 긴장감 넘치는 갈등을, 때로는 뜨거운 인류애를 전하며 '모가디슈'의 생생함을 선사한다.

오는 28일 개봉하는 영화 '모가디슈'(감독 류승완)는 1991년 소말리아의 수도 모가디슈에서 내전으로 인해 고립된 사람들의 생사를 건 탈출을 그린 이야기로, 류승완 감독의 열한 번째 장편 작품이다.

영화는 대한민국과 북한이 각자 지지를 호소하기 위해 소말리아에서 외교 총력전을 펼치는 모습에서 시작된다. 이에 한국 대사 한신성을 맡은 김윤석과 한국 대사관 참사관 강대진 역의 조인성, 그리고 북한 대사 림용수로 분한 허준호와 북한 대사관 참사관 태준기를 맡은 구교환이 신경전을 펼치는 모습이 담긴다.

하지만 소말리아 내전이 커지고, 전쟁을 방불케 하는 사태로 이어지자 이들의 상황도 뒤바뀐다. 모든 물자와 통신 등이 끊기고 고립된 남과 북의 대사관 사람들은 국가, 이념을 뛰어넘어 오직 생존을 목표로 함께 힘을 모아 혼신의 힘을 다하게 되는 것이다. 이처럼 이역만리 땅에서 고립된 이들로 분한 배우들은 당시의 긴장감과 긴박감을 살리기 위해 열연을 펼치며 특별한 연기 호흡을 완성해냈다.

이번 작품에서 처음 만난 김윤석과 조인성의 연기 호흡이 극을 사로잡는다. 각각 한국 대사와 한국 대사관 참사관인 두 사람은 정반대의 성향을 보이며 '티키타카'를 펼친다. UN 회원국 가입을 위해 소말리아 장관과 만나며 콤비 플레이를 펼치는데 호흡이 맞다가도 어긋나는 모습이 또 다른 케미를 자아내기도 한다. 이러한 콤비 케미를 완성한 김윤석은 조인성에 대해 "성숙하고 절제력이 뛰어나다"며 "이타심이 먼저 드러나는 친구"라고 칭찬했고, 조인성도 "김윤석 선배님과 대치점에 있는 캐릭터가 아니라 콤비를 이뤄야 하는데 그 모습이 화면에 드러났다"고 밝혔다.

남과 북의 대사관 직원들이 맞붙는 신은 '모가디슈'의 앙상블을 완성시킨 주요 포인트다. 극중 부드러운 리더십을 보여주는 한신성 대사와 카리스마 있는 판단력을 보여주는 림용수 대사는 큰 위험 앞에 자연스레 의견을 맞추며 사람들을 살리고자 의기투합한다. 이에 김윤석과 허준호는 날 선 눈빛으로 언쟁을 벌이기도 하다가, 대사관이 습격을 당해 대한민국 공관에 도움을 요청하는 절박한 심정을 전하는 허준호와 이념과 인류애 사이에서 고민하는 김윤석의 극 중 모습이 긴장감을 불어넣으며 몰입도를 높인다. 더불어 김윤석 특유의 유연한 모습과 허준호의 강렬한 존재감이 만나, 이들의 탈출기가 어떻게 그려질지 이목을 사로잡게끔 만든다.

또한 안기부 출신의 행동파 강대진과 충성심 강하고 호전적인 태준기로 각각 분한 조인성과 구교환은 서로 의심의 끈을 놓지 않는 모습으로 대립 상태를 직접적으로 보여준다. 특히 두 사람은 대사관에서 맞붙는 액션신도 소화, 갈등을 최고조에 달하게 하며 극을 이끌어 나간다. 이에 대해 조인성은 "몸으로 부딪혔을 땐 아팠고, 입으로 부딪혔을 땐 재밌었다"며 "아픈 와중에도 그래도 참 이 정도면 호흡 잘 맞았다는 생각이 든다"고 전했고, 구교환은 "선배님이 순두부 터치를 자랑하신다"며 "선배님이 보내주신 킥과 소품들이 다 안전해서 오히려 춤추듯이 액션신이 진행됐다, 안무에 맞춰 재밌는 춤을 추는 느낌이었다"며 비하인드를 밝히기도 했다.

이처럼 '모가디슈'의 중심축을 이끌어간 김윤석 조인성, 허준호 구교환은 극 초반 각자의 이해관계로 대립하지만 결국 다 함께 힘을 합치기에 이르는 과정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작품의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나 남과 북의 분단 상황 등을 뛰어넘어 한 인간으로서 서로를 챙겨주는 과정을 대사보다는 진한 눈빛으로 그려내며 감동을 전한다. 앙상블을 이뤄낸 조인성은 "그동안 혼자 이끌어가는 작품을 많이 했는데, '모가디슈'에서 선배님들이 한다는 이야기를 듣고, 역할이 작아도 함께 한다는 느낌을 가져보고 싶었다"며 특별함을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