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역서 여성 신체 몰래 촬영한 30대, 경찰에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 News1

(서울=뉴스1) 김도엽 기자,노선웅 기자 = 서울의 한 지하철역 안에서 여성의 신체 부위를 몰래 촬영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검거됐다.

서울 구로경찰서는 지난 23일 서울 구로구 구로디지털단지역 내에서 여성의 가슴 부위를 불법 촬영한 A씨(33·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검거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23일 오전 9시5분쯤 역 내에서 여성의 가슴 부위를 휴대폰 동영상으로 몰래 촬영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어떤 사람이 동영상을 촬영했다"는 신고를 접수 후 출동해 즉각 A씨와 여성을 분리조치했다. 이후 A씨와 여성으로부터 진술을 듣고 증거인멸을 우려해 A씨의 휴대폰을 압수 후 증거 영상을 확보했다.

경찰은 A씨를 임의동행 방식으로 검거 후 지하철수사대로 인계하는 한편 자세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18:01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18:01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18:01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8:01 09/23
  • 금 : 73.30상승 0.418:01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