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청사서 보건복지부 직원 확진…긴급 소독 조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뉴스1 © News1
정부세종청사 보건복지부./뉴스1 © News1

(서울=뉴스1) 정지형 기자 = 보건복지부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아 긴급방역 조치가 실시됐다.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는 24일 정부세종청사 10동 6층에서 근무 중인 보건복지부 직원이 전날(23일)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아 긴급 방역 조치를 했다고 밝혔다.

정부청사관리본부는 확진자 통보 즉시 복지부 해당 사무실과 공용공간에 긴급 소독을 하고 해당 층 승강기를 차단했다.

확진자가 근무 중인 해당 국 직원 50여명에게는 검체 검사를 받도록 안내하고 즉시 귀가해 자택에서 대기하도록 조치했다.

입주기관에는 확진자 발생 상황을 공유하고 개인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도록 요청했다.

정부청사관리본부는 이날 역학조사 결과에 따라 밀접접촉자 등을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