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 때문에 열 받아”… 낚시어선에 불 지른 60대 남성, 결과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래픽=뉴스1
./그래픽=뉴스1

가족과 지인들에게 스트레스를 받았다는 이유로 낚시어선에 불을 지른 6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24일 뉴스1에 따르면 울산지법 제11형사부(재판장 박현배 부장판사)는 일반선박방화 혐의로 기소된 60대 A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  

A씨는 올해 4월 울산 남구 한 부두에 정박 중이던 낚시어선에 들어가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질러 3억1000만원 상당의 피해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A씨는 일정한 직업이나 고정 수입 없이 불우하게 살아온 자신을 가족과 주위 사람들이 무시하는 것에 대해 불만을 품고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사전에 범행도구를 준비해 계획적인 방법으로 방화 범행을 저질렀다"며 "선박의 피해가 큰 점, 피해 회복이 이뤄지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해 실형을 선고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