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낮 최고기온 36도 넘었다… “앞으로 더 오를 수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 오후 3시 기준 서울 기온이 36.3도를 기록했다./사진=뉴시스
24일 오후 3시 기준 서울 기온이 36.3도를 기록했다./사진=뉴시스

토요일인 24일 오후 3시 서울 낮 최고기온이 36도를 넘었다.  

24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기준 서울의 현재기온은 36.3도를 기록했다. 서울 최고기온이 36도를 넘은 것은 올해 들어 처음이다. 기존에는 지난 22일 기록한 35.9도가 올들어 가장 높은 온도였다. 

이날 전국 대부분 지역에는 폭염주의보와 폭염경보 등의 폭염특보가 발효 중이다. 폭염주의보는 일 최고기온이 33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넘게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되고, 폭염경보는 일 최고기온이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 넘게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된다. 

서울 외에도 홍천(36.9도)과 인제(36.6도), 청주(35.9도)도 올해 최고기온 기록을 다시 썼다. 더위가 이어지고 있는 만큼 이날 중 기온이 더 올라갈 가능성도 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