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사곡2' 이가령, 성훈과 이혼…김보연·송지인 기싸움 시작(종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조선 '결혼작사 이혼작곡2'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조선 '결혼작사 이혼작곡2'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결혼작사 이혼작곡2' 이가령이 성훈과 이혼했다.

24일 방송된 TV조선 주말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2'(극본 Phoebe(임성한)/연출 유정준, 이승훈/이하 '결사곡2')에서는 부혜령(이가령 분)이 판사현(성훈 분)과 이혼하겠다고 선언했다.

부혜령은 판사현과 영화관에 갔다. 그런데 영화 입장 시간이 됐는데 판사현이 갑자기 대전에 가자고 했다. 판사현은 영문도 모른 채 영화관을 나왔다. 부혜령은 판문호(김응수 분), 소예정(이종남 분) 앞에서 "이혼해줄게"라고 폭탄 선언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판문호, 소예정이 놀라자 부혜령은 "좋지 않으세요?"라며 비꼬았다. 이유를 묻자 "이 사람 생각해서요. 배 많이 불렀겠다. 아까 영화관 갔는데 어떤 임산부가 지나갔다. 사현 씨 자기도 모르게 거기로 눈이 돌아가더라. 그 표정이 너무나 안돼 보였다. 내일이라도 서류 준비해라. 아기 태어날 때 아빠가 옆에 있어야지. 떳떳하게"라고 담담하게 말했다.

부혜령은 "대외적으로 대한민국 다 알게 저 이혼녀 되는 거다. 누구보다 저 자존심 강한데 한참 잘 나가다가 결혼하는 바람에"라며 눈물을 흘렸다. 판문호는 "사는 데 지장 없게 지금 사는 집도 네 앞으로"라고 하자 부혜령은 "집은 따로요. 청담 빌라 정도 해주실 수 있느냐"고 말했다. 판사현이 "거기 재벌들 사는 데다"고 하자 부혜령은 "무슨 재벌이냐. 아깝다는 거냐?"고 따졌다. 또 부혜령은 모아 놓은 돈이 없다고 덧붙였다.

부혜령은 부모님에게도 이혼 소식을 알렸다. 부혜령은 "판서방도 잘못했지만 나도 문제가 있다. 자궁이 기형이라 애 갖기 힘들다고. 병원 다닌들 임신 된다는 보장도 없고 고생하기 싫다. 시댁 식구들 모른다. 내가 이런 저런 이유로 이혼해주는 걸로"라고 말했다. 부혜령과 판사영은 이혼 준비를 서둘렀다. 판사영은 송원(이민영 분), 부모님과 함께 새 가구를 고르러 갔고 부혜령은 이삿짐 센터를 알아봤다.

김동미(김보연 분)는 짐을 싸서 신유신(이태곤 분) 집으로 향했다. 그러나 신유신 집에는 아미(송지인 분)가 먼저 왔다. 아미는 "언니한테 허락받았다"고 말했다. 신유신은 "그렇다고 해도 이건 아니다"고 말했다. 아미는 "일이든, 성공이든 오빠랑 함께 아니면 아무것도 아니다"고 했지만 신유신은 딸을 걱정했다.

이때 도착한 김동미는 함께 있는 두 사람을 보고 깜짝 놀랐다. 김동미는 "맞고 갈 거야, 곱게 갈 거야"라며 위협했지만 아미는 "안 맞고 있을래요"라고 답했다. 아미를 때리려는 김동미를 신유신이 말렸다. 김동미와 아미는 짐을 갖고 실랑이를 했다. 아미는 "오빠랑 결혼하겠다. 시어머니로 모시겠다"고 말했다. 신유신은 싸우는 두 사람을 외면했다.

아미는 주저앉아서 통곡하다가 사피영(박주미 분)에게 전화했다. 전화를 뺏은 김동미는 "남의 집 불구경이라는 얘기냐. 허락받았다고 짐 싸 들고 들어왔다"고 했지만 사피영은 "두 사람 문제다. 따지고 보면 걔도 안 됐다"고 말했다. 아미는 "어머니한테 잘하겠다"며 "있게만 해주세요"라고 애원했다. 김동미는 '네 발로 나가게 만들게'라고 속으로 생각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8:03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8:03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8:03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8
  • 금 : 76.17상승 1.418:03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