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여성 3명 고용한 유흥업소 공동 운영자… 법원 “반성해서 집행유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0대 여성 3명을 고용해 기소된 유흥업소 공동 운영자가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사진은 지방의 한 유흥업소.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시스 홍효식 기자
10대 여성 3명을 고용해 기소된 유흥업소 공동 운영자가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사진은 지방의 한 유흥업소.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함. /사진=뉴시스 홍효식 기자
10대 여성 3명을 고용한 유흥업소 공동 운영자가 법원으로부터 ‘집행유예’를 선고 받았다.

울산지방법원 제1형사부(판사 정한근)는 10대 청소년을 유흥업소에 고용해 청소년보호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31)씨와 B(31)씨에게 각각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 160시간의 사회봉사를 선고했다고 25일 밝혔다.

A씨와 B씨는 울산 남구에서 함께 유흥주점을 운영하며 10대 여성 3명을 고용해 손님들에게 접대를 시킨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사회적 경험과 판단 능력이 부족한 청소년들로 하여금 접객행위를 하게 해 죄질이 좋지 않다”며 “다만 피고인들이 잘못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태도를 보여 집행유예를 선고했다”고 설명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04.71하락 28.9313:14 09/28
  • 코스닥 : 1016.58하락 18.2413:14 09/28
  • 원달러 : 1182.60상승 5.813:14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3:14 09/28
  • 금 : 76.17상승 1.413:14 09/28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국회의장 회동 앞서 인사 나누는 與 윤호중
  • [머니S포토] 경장포럼 발족, 귀엣말 나누는 김동연·이재열
  • [머니S포토] 與 잠룡 이낙연 "손실보상·피해지원위해 약 20조 재정투자 필요"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