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일본 올림픽 덮치는 8호 태풍 네파탁…'도쿄 직격탄' 예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뉴스1) 조윤형 기자 = 8호 태풍 네파탁이 오는 27일 도쿄올림픽 경기가 열리는 일본 수도권과 도호쿠 지역에 상륙할 전망이다.

25일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오는 27일경 대형으로 발달한 8호 태풍 네파탁이 도쿄올림픽 경기가 열리는 일본 수도권과 도호쿠 지역에 상륙할 전망이라고 예보했다.

이와 관련해 기상청은 "8호 태풍으로 도쿄 지방에 악천후 가능성이 있다"며 "태풍의 영향으로 도쿄 지방에 27일 호우 경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이에 교도통신은 8호 태풍이 도쿄를 직격할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 조정 경기의 일정이 변경되는 등 도쿄올림픽에 영향을 주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앞서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26일 열릴 예정이던 조정 경기를 24일과 25일로 변경했다"며 "이는 26일 악천후 예보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한 바 있다.

한편 8호 태풍(25일 오전 6시 기준)은 오가사와라 제도 미나미토리시마 근해에서 북쪽으로 시속 15㎞ 속도로 이동 중이다. 이 태풍은 중심기압 995 헥토파스칼(hPa), 강풍반경은 230km이며, 최대풍속 초속 22m의 강풍을 동반하고 있다.

국내 기상청은 8호 태풍이 우리나라에는 직접적인 영향을 주지 않을 것으로 예상했다.

© 뉴스1
© 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