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호선에서 20대 여성에 흉기 난동… 50대 남성은 누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지하철 1호선에서 흉기로 여성을 위협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서울지방철도경찰대가 추적에 나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서울 지하철 1호선에서 흉기로 여성을 위협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서울지방철도경찰대가 추적에 나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20대 여성이 서울 지하철 1호선 열차 안에서 모르는 남성으로부터 흉기로 위협 당했다고 신고해 서울지방철도경찰대가 용의자 추적에 나섰다.

25일 서울지방철도경찰대에 따르면 여성 A씨의 신고를 받아 50대로 추정되는 남성 B씨를 추적하고 있다.

A씨는 이날 오전 7시10분쯤 용산역에서 노량진으로 향하던 1호선 급행열차 안에서 B씨로부터 흉기로 위협 받고 뺨과 머리 등을 수차례 폭행당했다고 신고했다.

A씨는 신고 당시 “사건 당시 열차 안에 승객이 별로 없어 다른 사람들의 도움을 받을 수 없었다”며 현장에서 스스로 도망쳤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진다.

서울지방철도경찰대 관계자는 “현재 열차 밖 폐쇄회로(CC)TV 등을 이용해 B씨의 인상착의 및 소재를 파악하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37.54하락 60.3810:51 09/29
  • 코스닥 : 992.99하락 19.5210:51 09/29
  • 원달러 : 1186.90상승 2.510:51 09/29
  • 두바이유 : 78.35하락 0.3710:51 09/29
  • 금 : 77.34상승 1.1710:51 09/29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