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X유병재 상황극에 욕 작렬→보안 코드 발췌 '역시 신동'

'대탈출4' 25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대탈출4'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tvN '대탈출4'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신동의 재치로 탈출에 필요한 힌트를 얻었다.

25일 방송된 tvN '대탈출4'에서는 럭키랜드 탈출에 도전했다.

이날 강호동, 김종민, 유병재가 게임을 하는 동안 김동현, 신동, 피오가 게임룸과 보안실을 보며 보안담당자가 흰 반팔티를 입은 남자임을 눈치챘다. 피오는 무전기를 통해 이를 유병재에게 전해줬다. 유병재와 김종민은 커피를 핑계로 흰 반팔티 남에게 접근했다. 유병재는 흰 반팔티 남이 블랙잭 테이블에 앉자 잽싸게 옆자리를 차지했다.

강호동과 유병재는 보안 코드를 유도하기 위해 상황극을 시작했다. 강호동과 유병재는 실감 나게 싸웠다. 코드가 녹음된 줄 알았지만 유병재가 마이크를 멀리 놓는 바람에 수음이 잘 안 되었다. 유병재는 목소리를 잘 녹음하기 위해 자리를 옮겼다. 유병재와 강호동은 보안담당자 양옆에 앉아 칭찬으로 정신을 빼놓았다. 그러나 보안담당자도 만만치 않았다. '족발'을 유도했지만 '족발'은 빼놓고 대답했다.

결국 보안담당자는 크게 욕을 했다. 강호동은 "오랜만에 욕 들어봤다"고, 유병재는 "지금 생각하면 말도 안 된다. 돌이켜보면 성격 좋은 분이었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신동은 담당자가 한 욕을 거꾸로 하면 '족발'이 된다는 걸 캐치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8:01 09/24
  • 금 : 74.11상승 0.81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