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영 "이혼 후 공황장애 걸려…한 번쯤 왔다가는 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N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MBN 방송화면 갈무리 © 뉴스1

(서울=뉴스1) 고승아 기자 = 이혜영이 이혼 후 공황장애로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25일 방송된 MBN '돌싱글즈'에서는 36세 싱글대디와 26세 싱글맘이 데이트에 나선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두 사람은 데이트에 나선 가운데, 싱글대디 최준호가 조심스럽게 "사실 약 가방이다, 요즘 (공황장애) 약을 먹고 있다"며 "정신적으로도 힘들어서 여기 나가는 게 맞나 싶었지만, 자신감을 찾고 싶었다"고 털어놨다.

이를 지켜보던 이혜영은 "(공황장애는) 이혼한 사람들에게는 한 번 왔다가는 병인 것 같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어 "나도, 내 주위에도 그런 경험이 있는 사람들은 그 병에 많이 걸리더라"며 "새로운 사랑을 찾아 그 병을 없애야 하는 게 맞는 것 같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11상승 0.81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