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먹기로 작정한 MBC?… 루마니아 자책골에 조롱 자막 “고마워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가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 중계 도중 또 다시 자막 논란을 일으켰다. 사진은 지난 23일 열린 도쿄올림픽 개막식 모습. /사진=뉴시스(공동취재사진)
MBC가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 중계 도중 또 다시 자막 논란을 일으켰다. 사진은 지난 23일 열린 도쿄올림픽 개막식 모습. /사진=뉴시스(공동취재사진)
도쿄올핌픽 개막식 국가 소개에서 적절치 못한 사진을 넣어 국제적 망신을 산 문화방송(MBC)이 한국과 남자축구 경기를 치른 루마니아에게도 조롱 섞인 자막을 삽입해 다시 한 번 논란을 야기했다.

지난 25일 오후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 B조 예선 한국 대 루마니아 경기가 생중계된 가운데 루마니아 선수 라즈반 마린이 자책골을 넣어 한국이 1대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

MBC는 이 상황에서 광고를 내며 ‘고마워요 마린 자책골’이라는 문구를 화면 오른쪽 상단에 띄웠다.

이를 본 시청자들은 상대방에 대한 예의를 지키지 않았다며 강도높게 비판했다. 지상파 방송사가 어떻게 스포츠로 경쟁하는 상대방을 조롱할 수 있냐는 것.

MBC의 이 같은 올림픽 중계 논란은 처음이 아니다. MBC는 지난 23일 저녁 생중계한 ‘2020 도쿄올림픽’ 개막식에서 참가국을 소개하기 위해 관련한 사진과 문구 등을 삽입했다. 이 과정에서 우크라이나 선수단이 등장하자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 사진을 넣어 논란을 불러 일으켰다. 1986년 발생한 체르노빌 원전 사고는 아직까지도 인류 최악의 인재 중 하나로 남은 만큼 모두에게 뼈아픈 역사다.

엘살바도르 선수단 소개에서는 비트코인 사진을 삽입했고 아이티 선수단이 입장하던 당시에는 ‘대통령 암살로 정국은 안갯속’이라고도 소개했다. 마셜 군도를 소개할 때는 ‘한 때 미국의 핵실험장’이라는 문구를 넣었다.

개막식 중계는 방송 때부터 논란이 커지자 MBC는 생중계가 끝날 무렵 사과하고 홈페이지에 사과문도 올렸지만 이미 외신 등을 통해 보도되며 국제적 망신을 산 뒤였다.

이런 상황에서 한국과 함께 경기를 치른 상대방을 조롱하는 문구를 넣은 MBC는 다시 한 번 돌이킬 수 없는 실수를 저지르고 말았다.

시청자와 누리꾼들은 “나라 망신아다”, “지상파 방송사가 이렇게까지 수준이 떨어질 수 있나”, “이게 웃길 거라고 생각했나” 등의 격한 반응을 보이며 MBC의 경솔함에 분노를 감추지 않고 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6.23하락 1.3512:51 09/24
  • 코스닥 : 1038.45상승 2.1912:51 09/24
  • 원달러 : 1176.30상승 0.812:51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2:51 09/24
  • 금 : 74.11상승 0.8112:51 09/24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