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AI로 정전 예방한다…지난해 정전피해 271건 발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은 여름철에 빈번하게 발생하는 고압 아파트 과부하 정전을 예방하기 위해 아파트 고객 전기설비 위험예측 인공지능(AI) 기술 개발했다. /한전본사 전경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은 여름철에 빈번하게 발생하는 고압 아파트 과부하 정전을 예방하기 위해 아파트 고객 전기설비 위험예측 인공지능(AI) 기술 개발했다. /한전본사 전경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정승일)은 여름철에 빈번하게 발생하는 고압 아파트 과부하 정전을 예방하기 위해 아파트 고객 전기설비 위험예측 인공지능(AI) 기술을 개발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에 개발한 아파트 고객 전기설비 위험예측 인공지능 기술은 아파트의 전력계량 데이터를 인공지능이 학습하고 기상 데이터와 융합·분석해 향후 48시간의 부하패턴, 최대수요 및 발생시각 예측치를 제공하는 기술이다.

최근 기후변화에 따른 이상고온 현상으로 고압 아파트 고객설비 정전이 증가하는 추세다. 2019년 205건에서 지난해 271건의 정전피해가 발생했다.

특히, 아파트 정전은 여름철에 집중되고 있는데 연간대비 절반에 육박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7월과 8월 133건의 정전피해가 발생해 연간대비 49%를 차지했다.

한전 관계자는"전력 빅데이터 분석과 인공지능 기술이 융합된 파워체크 모바일 서비스로 아파트 과부하 고장을 예방하고, 궁극적으로 국민들이 안전하게 전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나주=홍기철
나주=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