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홍림, '프로 골퍼 자격증' 자랑…김국진 "누구 때문에 됐냐"

'골프왕' 2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조선 '골프왕' © 뉴스1
TV조선 '골프왕'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골프왕' 김국진이 최홍림이 프로 골퍼가 된 것은 자신 때문이라고 밝혔다.

26일 오후 10시에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골프왕'에서는 최홍림, 성대현, 이형철, 고주원과 함께 골프 대결을 펼쳤다.

개그맨 1호 프로 골퍼임을 뽐낸 최홍림은 직접 프로 골퍼 자격증을 보여주며 김국진을 비롯한 골프왕 멤버 이동국, 이상우, 장민호, 양세형을 도발했다. 이에 김국진은 "어디서 약을 팔고 있냐. 누가 때문에 프로 골퍼가 됐냐"고 외쳐 시선을 모았다.

그러자 최홍림은 프로 골퍼 테스트에 고전하던 김국진이 혼자 하기 창피해 자신에게 골프를 권유했다고 너스레를 떨며 유쾌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에 김국진은 레슨을 하고 싶어 하는 최홍림에게 자신이 프로 테스트를 추천했다고 해명하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최홍림은 티칭 프로 자격증까지 땄다고 밝히며 저조한 실력에 프로 테스트 본선 날 기권을 선언했던 때를 떠올렸다. 소식을 들은 김국진이 최홍림에게 "두 번 다시 날 볼 생각 하지 마. 몸이 아픈 건 어쩔 수 없지만, 끝까지 치지 않고 포기한 건 아니다"라고 호통쳤다고. 이에 최홍림은 충격을 받고 티칭 프로 테스트까지 도전했다고 고백해 놀라움을 더했다.

한편, TV조선 '골프왕'은 전 세대를 아우르는 골프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5:32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5:32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5:32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5:32 09/28
  • 금 : 76.17상승 1.415:32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