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신랑' 류덕환 "같이 살면 불편할 줄 알았다…아직은 괜찮아" 고백

'우도주막' 2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우도주막' © 뉴스1
tvN '우도주막'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우도주막' 배우 류덕환이 신혼 생활의 설렘을 드러냈다.

26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우도주막'에서는 일일 아르바이트생으로 함께한 배우 류덕환의 모습이 담겼다.

조식으로 문어 라면을 대접한 류덕환은 "라면이 성의 없어 보일까 봐 진짜 고민 많이 했다"라며 신혼 4개월 차 새신랑으로서 신혼부부들에게 궁금한 점을 물었다. 혼자 살다 같이 살면 어떤 기분인지 궁금하다고.

류덕환은 "불편할 줄 알았다. 전 혼자 잘 지내고 개인 공간도 있어야 해서"라고 자기 생각을 전하며 "아직은 진짜 신혼인 것 같다. 아직은 괜찮은 것 같다"며 신혼의 설렘을 고백했다.

한편, tvN '우도주막'은 특별한 신혼부부들의 밤을 위한 심야 주막 '우도주막'을 열어 잠자리 정리부터 늦은 밤 주안상까지 제공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나누는 대화와 사연들을 통해 따뜻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하는 힐링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5:32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5:32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5:32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5:32 09/28
  • 금 : 76.17상승 1.415:32 09/28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 [머니S포토] 국회 세종분원 설치 등 안건 포함 본회의 개회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이재명 '개발이익 환수 어떻게 할 것인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