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선 "딸, 방탄소년단 정국 좋아해" 사춘기 고민

'우도주막' 26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tvN '우도주막' © 뉴스1
tvN '우도주막' © 뉴스1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우도주막' 배우 김희선이 사춘기가 온 딸에 대해 털어놨다.

26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우도주막'에서는 퇴실을 앞둔 신혼부부들과 이야기를 나누는 김희선의 모습이 담겼다.

김희선은 "사춘기 진짜 미쳤나 봐"라며 딸에 대한 고민을 토로했다. 더불어 딸이 방탄소년단의 정국을 좋아하는 아미(방탄소년단의 팬클럽)라고 밝히며 "보내버리고 싶다 아미(Army)"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이어 김희선은 "하루에 한 곡만 계속 듣는다"며 딸의 행동을 이해하지 못하겠다고 털어놨다. 이에 신혼부부는 그것을 '스트리밍'이라고 한다며 김희선에게 설명했다. 딸의 행동을 그제야 이해한 김희선은 "어머 거기에 일조한다고?"라고 놀라워하며 유쾌한 대화를 나눴다.

한편, tvN '우도주막'은 특별한 신혼부부들의 밤을 위한 심야 주막 '우도주막'을 열어 잠자리 정리부터 늦은 밤 주안상까지 제공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나누는 대화와 사연들을 통해 따뜻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하는 힐링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