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켓소년단' 오나라, 안내상 단언에 "말 참 이상하게 하시네" 불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BS '라켓소년단' 캡처 © 뉴스1
SBS '라켓소년단'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라켓소년단' 오나라가 안내상의 발언에 불쾌해 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SBS 월요드라마 '라켓소년단'에서 라영자(오나라 분)는 윤현종(김상경 분)이 이끄는 해남서중 배드민턴부를 향한 믿음을 드러냈다.

이날 라영자는 팽감독(안내상 분), 이유리(기은세 분)와 이번 시합에 대한 대화를 나눴다. "결국에는 제 컨디션이 아닌 윤해강(탕준상)한테 공격이 몰릴 것"이라는 팽감독의 단언을 듣자마자 라영자는 어이 없어했다. 라영자는 "도대체 누가 그래요?"라면서 "해강이가 파이널이라고 누가 그러냐"라고 의미심장한 말을 꺼냈다.

이에 팽감독은 다시 출전 명단을 확인했다. 그는 "해강이가 파이널이 아니야?"라며 "그렇다고 시합을 포기하냐"라고 말했다. 라영자는 "아 선배, 아까부터 말 참 이상하게 하시네"라고 불쾌해 하더니 "대체 누가 시합을 포기하고 훈련을 안 했다는 거냐"라고 받아쳤다.

그러자 팽감독은 "어떻게 훈련했든지 이렇게 하면 절대 못 이겨"라고 또 한번 자신있게 말했다. 하지만 다시 확인한 명단에는 '윤해강, 나우찬' 그리고 '박찬, 오재석'이 적혀 있었다. 팽감독은 "말해봐라. 그럼 처음부터 이게 다 작전이었던 거냐"라며 깜짝 놀랐다.

한편 '라켓소년단'은 배드민턴계의 아이돌을 꿈꾸는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땅끝마을 농촌에서 펼쳐지는 열여섯 소년소녀들의 레알 성장드라마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4.36상승 0.44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