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감한형제 부친상… "가족들과 함께 빈소 지키는 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용감한형제가 지난 26일 부친상을 당했다. /사진=뉴시스
용감한형제가 지난 26일 부친상을 당했다. /사진=뉴시스
프로듀서 겸 작곡가 용감한형제(본명 강동철)가 부친상을 당했다.

27일 소속사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전날 부친상을 당한 용감한형제가 현재 가족들과 함께 조용히 빈소를 지키고 있다.

빈소는 서울 용산구 순천향대병원 장례식장 4층 VIP실에 마련됐다.

용감한 형제는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대표 및 메인 프로듀서다. 그는 AOA ‘짧은 치마’, 브라운아이드걸스 ‘어쩌다’, 손담비 ‘미쳤어’, 선미 ‘보름달’ 등 여러 히트곡을 제작했다. 최근에는 ‘롤린’으로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소속 연예인 브레이브걸스 역주행을 성공시켰다.
 

서지은
서지은 jeseo97@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서지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0.09하락 23.3118:01 09/16
  • 코스닥 : 1039.43하락 3.3618:01 09/16
  • 원달러 : 1171.80상승 1.318:01 09/16
  • 두바이유 : 75.46상승 1.8618:01 09/16
  • 금 : 72.26하락 0.0318:01 09/16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