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선우, 자유형 200m 7위… 막판 체력 저하로 선두에서 밀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선우가 27일 오전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2020도쿄올림픽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 . /사진=뉴스1
황선우가 27일 오전 일본 도쿄 아쿠아틱스 센터에서 2020도쿄올림픽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 . /사진=뉴스1
한국 수영의 희망 황선우가 2020도쿄올림픽 남자 수영 200m 자유형에서 역영했지만 7위를 차지했다.

황선우는 27일 오전 일본 아쿠아틱스센터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5초26을 기록했다. 초반부터 질주한 황선우는 절반 이상의 레이스를 1위로 통과하며 메달 획득 가능성을 높였다. 하지만 막판 체력이 떨어지면서 추월을 허용했고 결국 7위로 터치 패드를 찍었다.

금메달은 1분44초22를 기록한 톰 딘(영국)이 차지했다. 은메달은 같은 영국의 던컨 스콧의 몫이었다. 딘은 스콧에 0.02초 차이로 앞서며 금메달을 따냈다. 동메달은 페르난도 셰퍼(브라질)이 차지했다.

한국 수영은 지난 2012년 런던 대회 이후 메달이 끊겼다. 당시 박태환이 자유형 400m와 200m에서 각각 은메달을 따냈다. 9년만의 메달권 진입을 노렸지만 아쉽게도 이번 200m에서는 메달권 진입에 실패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 twitter facebook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8:03 09/17
  • 금 : 73.09상승 0.8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