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내놔” 여고생 목 조르며 강도짓 한 철없는 10대… 도주했다 검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길 가던 여학생의 목을 조르고 금품을 갈취 하려 한 10대 남학생 2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사진은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길 가던 여학생의 목을 조르고 금품을 갈취 하려 한 10대 남학생 2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사진은 기사와 관련 없음. /사진=이미지투데이
한밤중에 길을 가던 여학생의 목을 조르고 금품을 뺏으려 한 10대 남학생 2명이 경찰에 체포됐다.

인천 삼산경찰서는 특수강도미수 혐의로 A군 등 10대 남학생 2명을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7일 밝혔다.

A군 등은 이날 오전 1시50분쯤 인천 부평구의 한 골목길에서 귀가하던 여고생의 입을 테이프로 막고 목을 조른 뒤 금품을 뺏으려 한 혐의다.

당시 이를 본 행인은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 A군 등은 범행을 들키자 준비한 오토바이를 타고 달아났다. 이후 인근 골목에서 수색에 나선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경찰 관계자는 "생활비를 마련하기 위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추정된다"며 "다만 다른 범죄 여부는 현재 조사 중인 만큼 자세히 밝힐 수 없다"고 말을 아꼈다.
 

최다인
최다인 checw02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최다인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