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공사, 농어촌지역개발전문가 집중 양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의 지역개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자격제도가 주목을 받고 있다./농어촌공사 전경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의 지역개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자격제도가 주목을 받고 있다./농어촌공사 전경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의 지역개발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한 자격제도가 주목을 받고 있다.

27일 농어촌공사에 따르면 공사가 운영 중인 자격제도는 '농어촌퍼실리테이터'와 '농어촌개발컨설턴트'가 있다. 지역개발사업의 준비단계에서부터 정착단계까지 지역주민을 밀착 지원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농어촌퍼실리테이터는 주민 스스로 마을자원을 발굴하고 발전방안을 마련하도록 회의, 워크숍 등을 기획·진행하는 회의진행 전문가다.

지역개발사업의 조사·연구·계획·시행을 추진하기 위한 이론과 경력을 갖춘 현장실무형 전문가 역할을 농어촌개발컨설턴트가 하고 있다.

농어촌퍼실리테이터는 농어촌 주민의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자격명칭을 농어촌 소통지도사로 변경하는 절차를 진행 중이다. 현장의 혼선 방지를 위해 올해는 농어촌퍼실리테이터와 농어촌소통지도사를 병행 표기할 예정이다.

농어촌퍼실리테이터는 2011년부터 현재까지 총 258명이 배출됐다. 또 농어촌개발컨설턴트도 2014년 국가공인자격으로 승격된 이래 지금까지 총 300명의 전문가가 활동하고 있다.

선발된 지역개발전문가들은 브레인스토밍 등 다양한 기법과 도구를 활용해 ▲마을주민 간 갈등 해결 ▲마을발전을 위한 농어촌현장포럼, 워크숍 등의 기획진행 ▲지역개발사업의 예비 기본계획 수립, 역량강화사업 등에 참여하고 있다.

올해 농어촌퍼실리테이터 양성교육 수료자는 53명으로 자격검정 1차 필기시험과 2차 실기시험을, 농어촌개발컨설턴트는 1차 필기와 2차 직무시험을 거쳐 오는 10월경 최종 선발할 예정이다.

합격자들은 이후 농어촌 여건 및 전망과 관련된 보수교육을 통해 전문성을 보충한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촌지역개발전문가들의 역할은 지역이 가진 잠재력과 주민의 잠재된 역량을 최대로 끌어내는데 있다"며"농어민의 삶의 터전이자, 국민 모두의 쉼터인 농어촌의 잠재력 실현이 가능하도록 농어촌지역개발에 특화된 전문가를 지속 양성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나주=홍기철
나주=홍기철 honam3333@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