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 이모저모] 금메달이다!… 네덜란드 사이클 플로텐, 알고보니 2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26일 2020도쿄올림픽 사이클 여자 개인도로에서 2위를 차지한 플로텐은 자신이 금메달 획득했다고 착각해 포효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지난 26일 2020도쿄올림픽 사이클 여자 개인도로에서 2위를 차지한 플로텐은 자신이 금메달 획득했다고 착각해 포효하고 있다. /사진=로이터
2020도쿄올림픽 사이클 여자 개인도로 경기에서 네덜란드 대표 아나믹 판 플로텐이 은메달을 차지했다. 그러나 결승선을 통과할 때 자신이 금메달 딴 것으로 착각해 포효하는 해프닝이 있었다.

지난 26일(현지시각) 다수의 외신들은 플로텐이 첫 금메달을 획득했다는 기쁨에 결승선을 지나면서 포효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플로텐은 앞에 아무도 보이지 않아 당연히 우승했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이는 착각이었다.

네덜란드 동료 선수들도 플로텐이 1위라고 생각했다. 11위 기록한 영국 사이클 대표 엘리자베스 데이넌도 BBC와의 인터뷰를 통해 축하 메시지를 전하기도 했다.

하지만 금메달의 주인공은 오스트리아의 안나 키젠호퍼였다. 그는 다른 선수들보다 훨씬 앞서 있었기 때문에 플로텐이 오해를 했다. 키젠호퍼는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공원에서 시즈오카현 후지 스피드웨이까지 137km나 되는 거리를 3시간52분45초만에 완주했다. 반면 플로텐은 3시간54분00초에 결승선을 지났다.

플로텐은 “결승선을 넘었을 때 이겼다고 생각했다”며 “정말 실망스럽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이어 “값진 은메달이자랑스럽다”고 말했지만 실망한 모습까지 감추진 못했다. 

폴로텐은 2016리우올림픽에 같은 종목에 출전할 때 넘어지면서 척추골절 부상을 입었던 바 있다. 이로 인해 플로텐에게는 이번 결과가 더 아쉬운 결과가 될 것으로 보인다.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5:30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5:30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5:30 09/24
  • 두바이유 : 76.46상승 1.0715:30 09/24
  • 금 : 74.11상승 0.8115:30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