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 개최… 외부 전문위원 위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NH투자증권이 서울 영등포구 소재 NH투자증권 본사에서 '2021년 제4차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를 개최하고 외부 전문위원을 위촉했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왼쪽)가 김병연 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NH투자증권
27일 NH투자증권이 서울 영등포구 소재 NH투자증권 본사에서 '2021년 제4차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를 개최하고 외부 전문위원을 위촉했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왼쪽)가 김병연 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사진=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이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 사규를 정비하고 외부 전문 위원을 윛촉했다. 

NH투자증권은 27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소재 NH투자증권 본사에서 '2021년 제4차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는 금융소비자보호 이슈를 전사적인 시각에서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조정하고 금융소비자보호에 필요한 중요한 사항에 대한 의사결정을 위해 설치한 기구다.

이날 개최된 협의회에서는 지난 3월 25일부터 시행되고 있는 금융소비자보호법의 실행을 위해 '투자권유준칙' 개정 등 사규 정비 관련 의결사항에 대한 논의가 진행됐다. 또한 상반기 중 진행된 전사적인 금융소비자보호활동에 대한 보고도 이뤄졌다.
 
NH투자증권은 금융소비자보호법 관련 정책에 대해 객관적이고 폭넓은 전문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김병연 건국대 교수를 협의회 전문위원으로 위촉했다.

김병연 위원은 현재 건국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이자 한국증권법학회와 한국상사법학회 부회장이다. 과거 자본시장법 제정 TF위원을 역임하는 등 학계에서 전문성을 인정받은 법률 전문가다. 금융소비자보호법 시행 이후 NH투자증권의 금융소비자보호 정책방향 등에 전문가로서의 의견을 제시하는 등 폭넓고 다양한 활동을 실행할 예정이다.

정영채 NH투자증권 대표이사는 "금융소비자보호협의회에 외부 전문가의 참여를 통해 금융소비자보호 관련 제도 및 정책 등 주요 분야에서 많은 도움을 받게 됐다"며 "금융소비자보호법의 시행에 따른 금융소비자의 권익증진과 금융소비자 보호 활동이 영업현장에서 실질적이고 효율적으로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이를 통해 업계 최고 수준의 고객만족도를 달성하겠다"고 밝혔다.
 

조승예
조승예 csysy24@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조승예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