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더나 "제조협력사 테스트로 공급 지연…2~4주 단기 조정 불가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제약사이자 코로나19 백신 제조사인 모더나 본사 전경. © AFP=뉴스1 자료 사진
미국 제약사이자 코로나19 백신 제조사인 모더나 본사 전경. © AFP=뉴스1 자료 사진

(서울=뉴스1) 최서윤 기자 = 모더나는 27일(현지시간) 최근 제조 협력사들의 실험실 테스트 작업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공급이 지연되고 있다고 밝혔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모더나는 이날 백신 공급 지연 관련 브리핑에서 "현재 같은 유형의 부족 또는 공급 지연을 완화할 스토리지 재고가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회사 측은 이번 지연으로 인해 앞으로 2~4주 내에 단기 조정이 이뤄질 수밖에 없다면서, 이번 사태로 영향 받는 모든 국가에서 단기적인 공급 부족 문제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제조사와 협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각국의 백신 접종을 위한 인도 계획의 중요성을 인식해 각국 정부와 긴밀한 연락을 유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한국 시간으로 27일 가진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당초 7월 공급 예정인 모더나 백신 물량이 생산 차질 문제로 공급 일정 조정이 불가피하게 됐다"며 "모더나에서 7월말 공급 예정물량을 8월에 공급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정은영 중수본 백신도입국장은 "이번 공급 일정 조정은 제조 공정상 문제로, 모더나에 이 문제를 설명할 수 있는 자료를 요청한 상태"라며 "빠른 시일 내에 안내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097.92하락 35.7215:32 09/28
  • 코스닥 : 1012.51하락 22.3115:32 09/28
  • 원달러 : 1184.40상승 7.615:32 09/28
  • 두바이유 : 78.72상승 1.4915:32 09/28
  • 금 : 76.17상승 1.415:32 09/28
  • [머니S포토] 세종시에 국회 들어선다, 국회 본회의 '가결'
  • [머니S포토] 요양급여 부정수급 혐의 윤석열 장모, 항소심 공판 출석
  • [머니S포토] '반도체산업 연대와 협력을 위한 MOU 체결'
  • [머니S포토] 국회의장 회동 앞서 인사 나누는 與 윤호중
  • [머니S포토] 세종시에 국회 들어선다, 국회 본회의 '가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