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보 78·83호 금동반가사유상 상설전시한다…10월28일부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수장고로 이동중인 반가사유상© 뉴스1
수장고로 이동중인 반가사유상© 뉴스1

(서울=뉴스1) 박정환 문화전문기자 =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민병찬)이 금동반가사유상 2점을 오는 10월28일부터 상설 전시한다.

박물관은 국보 제78호와 제83호 금동반가사유상를 상설 전시할 새로운 전시실를 마련하기 위해 지난 6월부터 공사를 진행하고 있다. 새로운 전시실은 상설전시관 2층에 있으며 약 440㎡ 규모다.

국보 제78호와 제83호 반가사유상은 지난 20일부터 수장고에서 상태 점검을 포함해 촬영, 조명 테스트 등을 진행하고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오는 10월 28일 새롭게 공개할 전시실은 최적의 건축디자인과 설비를 갖췄다"며 "관람객 한 사람 한사람이 반가사유상의 ‘미소’와 ‘사유’에 자신만의 이야기를 담아갈 수 있는 특별한 장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상설전시 전까지 휴식에 들어가는 반가사유상의 모습은 국립중앙박물관 홈페이지, 유튜브 등에서 영상으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33.64상승 8.418:03 09/27
  • 코스닥 : 1034.82하락 2.2118:03 09/27
  • 원달러 : 1176.80상승 0.318:03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3 09/27
  • 금 : 74.77상승 0.6618:03 09/27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 [머니S포토] 본회의 앞둔 與·野 '언중법' 처리, 최종 협의
  • [머니S포토] 與 송영길 "화전대유 결국 누구 것?…野 자체 조사부터 해라"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 화천대유 긴급 담화
  • [머니S포토] 경제·금융전문가 간담회 참석한 금융위 '고승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