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남자 사브르 단체, 준결승 진출… 독일과 결승행 놓고 격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2020도쿄올림픽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B에서 열린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한국 대표팀이 이집트를 꺾고 준결승 진출했다. /사진=로이터
28일 2020도쿄올림픽 일본 마쿠하리 메세홀B에서 열린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한국 대표팀이 이집트를 꺾고 준결승 진출했다. /사진=로이터
한국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이 8강에서 이집트를 꺾고 단체전 4강에 진출했다.

오상욱, 김정환, 구본길과 김준호 등으로 구성된 한국 남자 사브르 대표팀은 28일 지바 마쿠하리 메세B홀에서 열린 이집트와의 2020도쿄올림픽 단체전 8강에서 45-39로 승리했다.

한국은 이 종목에서 지난 2012년 런던 대회 금메달을 획득했다. 2016년 리우 대회에서는 사브르 단체전을 따로 하지 않아 이번 대회에서 2연패에 도전한다.

1라운드에서는 이번 대회 개인전 동메달리스트 김정환이 나섰다. 그는 상대를 5-2로 제압해 가볍게 승리를 챙겼다. 다음은 ‘에이스’ 오상욱의 차례였다. 그는 이집트 선수 칼이 손에 맞아 통증을 호소했지만 2점 차 리드를 잘 지켜 10-8로 라운드를 종료했다.

3라운드에서는 구본길이 출전해 격차를 15-11로 벌렸다. 다음 4라운드에서는 2점 차로 앞섰고 5라운드에서는 1점을 더 벌렸다. 6라운드에서는 오상욱이 1점도 내주지 않은 ‘퍼택트 라운드’에 성공하면서 30-22로 승리했다.

8라운드까지 여유롭던 한국은 집중력을 잃어 3점차까지 추격을 허용했다. 하지만 역전을 허용하지 않았고 마지막 9라운드까지 오상욱이 리드를 안정적으로 지키며 이집트에 승리했다.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