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황의조 멀티골' 한국, 온두라스전 3-0 앞선 채 전반 종료

온두라스 퇴장으로 수적 우위까지…8강 진출 '청신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한민국 황의조가 28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B조 3차전 대한민국과 온두라스의 축구 경기에서 패널트킥을 성공시킨 후 기뻐하고 있다. 2021.7.28/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대한민국 황의조가 28일 오후 일본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조별리그 B조 3차전 대한민국과 온두라스의 축구 경기에서 패널트킥을 성공시킨 후 기뻐하고 있다. 2021.7.28/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요코하마=뉴스1) 이재상 기자 = 공격력이 살아난 '김학범호'가 1명이 퇴장 당한 온두라스를 상대로 전반에만 3골을 터트리며 8강행 청신호를 켰다. 침묵하고 있던 간판 스트라이커 황의조(보르도)가 멀티골을 기록했다는 것도 반갑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은 28일 오후 5시30분 요코하마 국제경기장에서 2020 도쿄 올림픽 조별리그 B조 3차전 온두라스와의 경기에서 전반을 3-0으로 앞섰다.

현재 1승1패(골득실 +3)로 골 득실서 앞서 조 선두에 있는 한국은 이 경기서 승리할 경우 8강 진출을 확정한다.

한국은 이날 '4-2-3-1' 포메이션을 꺼냈다. 최전방에 황의조가 자리했고 2선에는 이동준(울산), 권창훈(울산), 김진야(서울)가 이름을 올렸다. 앞선 1~2차전에서 부상으로 모두 엔트리에서 제외됐던 김진야가 처음으로 선발 라인업에 자리했다.

더블 볼란치에는 김진규(부산)와 원두재(울산)가 배치됐고, 포백은 2차전 루마니아전 같이 설영우(울산), 박지수(김천상무), 정태욱(대구), 강윤성(제주)이 자리했다. 골키퍼 장갑은 송범근(전북)이 꼈다.

무승부만 거둬도 8강에 오를 수 있으나 한국은 전반 초반부터 적극적으로 나섰다. 이기고 올라간다는 각오였다.

수비 뒤공간을 적극적으로 파고드는 이동준을 중심으로 공격을 전개하던 한국은 전반 10분 절호의 기회를 잡았다. 황의조가 오른쪽 측면의 이동준에게 롱패스를 건넸고, 이동준이 가운데로 파고들다 상대 수비인 웨슬리 데카스에게 페널티킥을 얻어냈다.

이를 키커로 나선 황의조가 침착하게 차 넣으며 자신의 대회 첫 골을 터트렸다.

기세를 탄 한국은 더 강하게 몰아쳤다. 16분 코너킥에서 정태욱의 헤딩이 골대를 맞고 나왔고 곧바로 이어진 박지수의 슈팅은 골키퍼가 가까스로 막아냈다. 1분 뒤 황의조의 헤딩도 골키퍼의 선방에 막혔다.

두들기던 한국은 전반 19분 두 번째 골까지 만들어냈다. 코너킥에서 상대 카를로스 멜렌데스가 정태욱을 밀어 넘어뜨렸고 재차 페널티킥이 선언됐다. 키커로 나선 원두재는 강력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2골을 내준 온두라스는 공세를 높일 수밖에 없는 상황이 됐다.

반격에 나선 온두라스는 전반 24분 왼쪽 측면서 날린 루이스 팔마의 슈팅이 골대를 벗어났다. 전반 38분 아크 정면서 때린 호세 레예스의 왼발슛은 골대를 살짝 벗어갔다.

다소 고전하던 한국은 전반 39분 호재를 만났다. 중앙 수비수 멜렌데스가 돌파하려던 이동준을 잡아당기는 파울을 범해 다이렉트 퇴장을 당했다. 수적우위까지 점하게 되면서 완벽한 한국 페이스가 됐다.

한국은 전반 추가 시간 황의조가 대회 첫 필드골까지 터뜨리면서 더 신바람을 냈다. 김진규가 오른쪽 측면서 올린 크로스가 골키퍼의 손에 맞고 나왔는데, 이를 문전에 있던 황의조가 그대로 밀어넣어 3-0까지 만든 채 전반을 마쳤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