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혜정 "송중기 추천으로 '빈센조' 출연…촬영 마쳐도 기다려줬다"

'라디오스타' 28일 방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라디오스타' 이혜정이 송중기 미담을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이혜정이 출연해 드라마 '빈센조' 뒷이야기를 공개했다.

이혜정은 "'빈센조'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라는 근황을 전했다. 이어 "'보고타'라는 영화 때문에 남편(이희준)이 (송)중기씨랑 친하다. '빈센조' 감독님께 직접 저를 추천해준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혜정은 "육아 스트레스로 변화를 주고 싶어서 빨간색으로 염색한 날 바로 중기씨한테 연락이 온 거다. 카메오 정도로 나오겠지 했는데 대본 보니까 꽤 많은 분량이었다"라고 설명했다.

송중기 때문에 큰 감동을 받기도 했다고. 이혜정은 "처음 가본 드라마 촬영장이었다. 새벽 3시까지 찍었는데 중기씨는 다 찍고 가도 됐었다. 근데 제가 첫 촬영이니까 끝까지 기다려 주더라. 눈이 충혈될 때까지 기다려줬다. 고마웠다"라고 털어놨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0%
  • 0%
  • 코스피 : 3125.24하락 2.3418:01 09/24
  • 코스닥 : 1037.03상승 0.7718:01 09/24
  • 원달러 : 1176.50상승 118:01 09/24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8:01 09/24
  • 금 : 74.77상승 0.6618:01 09/24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 [머니S포토] 윤호중 원내대표 주재 與 최고위 회의
  • [머니S포토] 대장동 개발비리 의혹 등 국민의힘 원내책회의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세종의사당' 코앞 9부능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